벚꽃 축제가 열리는데 예상과 달...

이미지

프로필

새아침바버샵
새아침바버샵
해운대구 반여동
매너온도
46.3°C
능수벚꽃을 아시나요?

벚꽃 축제가 열리는데 예상과 달리 벚꽃은 아직 많이 피지 않아 관계자들을 애타게 하고 있다.
## 버드나무처럼 피는 능수벚꽃의 아름다움: 청주 대한불교수도원과 동백역의 봄 풍경
봄은 여러 가지 꽃들이 피는데,그중에 벚꽃이 가장 많고 흔히 볼 수 있는 꽃이다.
벚꽃하면 비슷하여 구별을 잘 하지 못하는데 종류가 수십종이 되는데, 버드나무처럼 아래로 늘어진 능수벚꽃은 필때와 낙화할 때 까지 멋진 모습을 보여준다.
**1. 능수벚꽃의 매력:**

* 버드나무처럼 아래로 늘어진 가지에 꽃이 만발하여 독특한 아름다움을 자랑합니다.
* 바람에 따라 한들거리는 꽃잎은 마치 커튼처럼 아래로 내려와 몽환적인 분위기를 조성합니다.
* 얇고 고운 꽃잎이 바람에 흩날리는 모습은 꽃비를 연상시키며 봄의 생기를 느끼게 합니다.

**2. 청주 대한불교수도원의 능수벚꽃:**

* 충북 청주시 수동 우암산에 위치한 대한불교수도원은 능수벚꽃 명소로 유명합니다.
* 우암산 순환도로를 따라 심어진 능수벚꽃은 봄이 되면 만개하여 장관을 이루며,
* 특히 밤에는 조명이 설치되어 더욱 아름다운 야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3. 부산 동백역의 능수벚꽃:**

* 부산 동백역 주변에는 수십 그루의 능수벚꽃이 심어져 있어 가까운 거리에서 봄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 벚꽃 터널을 이루는 능수벚꽃은 봄 산책을 즐기기에 최적의 장소이며, 사진 촬영 명소로도 인기가 높습니다.

**4. 벚꽃 보호의 중요성:**

* 벚꽃은 예민하고 손질이 필요한 나무입니다.
* 꽃가지에 무리하게 매달리거나 쓰레기를 버리는 행위는 벚꽃을 손상시킬 수 있습니다.
* 벚꽃을 사랑하고 보호하기 위해 책임감 있는 관람 문화를 실천해야 합니다.

**5. 봄의 정취를 함께 느끼며:**

* 청주 대한불교수도원과 부산 동백역의 능수벚꽃을 찾아 봄의 아름다움을 만끽해보세요.
* 벚꽃 사진을 찍거나 산책을 즐기며 봄의 낭만을 느껴보는 것은 어떨까요?
* 벚꽃을 보호하기 위해 주의하고 책임감 있는 관람 문화를 실천합시다.

**참고:**
* 능수벚꽃의 다른 명칭으로는 처진개벚나무, 수양벚나무 등이 있습니다.
* 청주 대한불교수도원 외에도 전국 각지에 능수벚꽃 명소가 많이 있습니다.
* 벚꽃 관람 시에는 쓰레기 처리, 소음 줄이기 등에 유의해야 합니다.

버드나무처럼 피는 벚꽃은 봄이 찾아올 때 우리를 매혹시키는 아름다운 자연의 선물입니다. 이 벚꽃은 능수벚꽃으로도 알려져 있으며, 그 특별한 매력은 가지가 아래로 쳐져서 바람에 따라 한들한들 움직인다는 점입니다. 바람이 불지 않을 때는 일자로 툭 떨어진 벚꽃이 마치 커튼처럼 아래로 내려오는 모습을 보여줍니다1.

능수벚꽃은 대한불교수도원에도 풍성하게 피어납니다. 이 사찰은 충북 청주시 수동 우암산에 위치하며, 우암산 순환도로에 있는 특별한 벚꽃 명소 중 하나입니다. 능수벚꽃은 얇고 고운 꽃잎이 바람에 흩날리는 모습을 보면 마치 꽃비가 내리는 듯한 착각마저 들게 합니다. 그 아름다움은 봄의 정령이 되는 벚나무의 특별한 선물입니다1.
봄이 다가오면 벚꽃의 환상적인 하모니를 느껴보고 싶다면, 청주의 벚꽃 명소 중에서 능수벚꽃을 만나보세요. 그리고 벚나무는 예민하고 손과 애정이 많이 필요한 나무이기 때문에 우리가 지켜줄 수 있습니다.
“등잔밑이 어둡다고”부산에서 능수벚꽃을 볼 수 있는데. 동백역 뭇미쳐 능수벚꽃수십그루가 심어져 있어 저멀리 가지 않아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봄의 정취를 함께 느끼며 벚꽃을 사랑하고 보호합시다!
벚꽃(cherry blossom, Japanese cherry, Sakura)은 벚나무속(Prunus) 벚나무아속 벚나무절 식물의 꽃이다. 특히 동아시아의 벚나무 종의 나무에서 피는 꽃을 말한다. 히말라야 지역이 원산이라는 이야기도 있으며[1], 현재는 일본, 네팔, 한국, 대만, 이란 등 북반구의 온대지역 전역에서 핀다.한국에서는 오랜 옛날부터 벚꽃을 활용한 축제로 하나를 즐겨왔고, 감상용으로 더 즐기기 용이하도록 개량했으며 미국에 벚꽃을 선물하여 외교와 문화전파에 이용하기도 했다.나라별 벚꽃의현황
대한민국 창원시 진해구의 군항제 한국이 일본에 보냈다는. 꽃이지만 일본은 자신의 나라가 만든 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서로 우기지만, 한국과 일본 사사건건 충돌하지만 벚꽃은 한국말도 맞고 일본주장도 틀린 것은 아니다는게 학계의 정설이다.한국과 일본의 벚꽃나무는 전혀 다른것이고 일본의 육종기술,배양 하여 개량한 것이 일본 벚꽃이고 우리보다 먼저 시작하였다.일본의 국화인 국화보다 벚꽃을 더 좋아하는 일본국민이 많다는점은 부인할 수없다.
대한민국에서 벚꽃은 오랜 옛날부터 자생해왔으며, 벚나무는 다양한 용도로 사용되어 왔다.특히 서각용으로 사용되었고 활 등을 만드는 용도로도 사용됐다. 특히, 합천 해인사 대장경판의 경판의 재질은 자작나무로 만들어졌다고 알려졌으나, 실제로는 산벚나무와 돌배나무로 만들어진 것으로 밝혀졌다.
대한민국의 벚꽃의 기원과 원산지에 대해서 논란이 있었다. 프랑스인 신부 타케가 제주도에서 1908년 제주벚나무 자생지를 찾아냈다. 1962년에는 식물학자인 박만규 국립과학관장이 “벚꽃은 우리 꽃-한라산이 원산지”란 주장을 폈고, 실제로 한라산에서 대한민국 연구자로서는 처음으로 왕벚나무 자생지를 확인했지만, 2018년 연구를 통해 제주벚나무와 일본 왕벚나무 사이에 유전적 뒤섞임은 없다는 것을 밝혀냈다. 즉 제주벚나무는 제주도에서 기원한 것이고 일본 왕벚나무는 일본에서 기원한 것이다.
일제강점기에 일본인은 서울의 창경궁에 왕벚나무(일본어로 소메이요시노라고 한다.)를 심었다. 제2차 세계대전에서 일본 제국이 패망한 후 벚꽃 축제를 지속하는 것에 대한 논란이 끊이지 않았다. 벚꽃은 일본을 상징하는 꽃으로 여겨졌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1983년에 창경궁에 심어져있던 벚나무는 베어졌고, 일부는 여의도의 윤중로에 옮겨심어졌다. 축제의 지속에 대한 논란에도 불구하고 대한민국에서는 여전히 벚나무를 가로수로 심어왔고, 벚꽃축제가 각지에서 개최됐다.1.야마자크라 벚꽃 (Somei Yoshino) - 일본의 대표적인 벚꽃 종류로, 분홍색 꽃을 피웁니다. 가지가 굵고 긴 특징이 있어 일본에서는 "군데쇠"라고도 불리웁니다.

2. 국화벚꽃 (Kanhizakura) - 연보라색의 꽃이 특징입니다. 그리고 야마자크라 벚꽃보다는 가지가 얇고 짧습니다.

3. 우기벚꽃 (Fugenzo) - 우리나라에 자생
2020년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벚꽃 축제가 줄줄이 취소됐다. 특히 전국 최대의 벚꽃축제인 군항제도 58년 만에 처음으로 취소되었으며, 2023년에 다시 재개하였고.2024년은 3월23일로 개최 한다고 하였으나.날씨가 변화하여 예상이 빗나가 개화하지 않은채 축제를 하게 되었다.

프랑스
프랑스 쏘의 벚꽃나무
파리의 외곽에 위치한 쏘에는 양벚나무와 세룰라타벚나무로 유명한 과수원이 있다. 이 과수원에는 세룰라타벚나무 150그루가 있으며, 매년 4월 초에 많은 관광객이 벚꽃 구경을 위해 이곳을 방문한다.
문화 벚꽃은 일반적으로 일본의 국화로 알려져 있으나, 일본의 국화는 국화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벚꽃은 일본 미술, 문학, 의류, 문구류, 식기 등 각종 소비재에 널리 사용되고 벚꽃을 감상하는 일본 전통문화 하나미가 세계에 전파되어 대외적으로도 일본을 상징하는 꽃으로 간주된다.
문학과 예술에서 벚꽃은 종종 일본의 무사인 사무라이를 상징하는 것으로 그려진다.
꽃말은 순결, 절세미인, 고상, 담백, 미려이다.교양, 정숙, 냉정, 내면의 아름다움, 부와 번영, 행운 등의 꽃말도 있다.
일본의 전설은 다음과 같다.
오오야마츠미에게서 태어난 코노하나노사쿠야비메는 니니기와 결혼하기 전까지 궁전에 살고 있었는데, 코노하나노사쿠야비메가 후지산에서 종자를 뿌리자 벚꽃이 피어났다는 설화가 있다.
한국의 경우 벚꽃이 피면 벚꽃 구경을 가는 '벚꽃 축제'가 있다.대표적으로 진해 군항제, 경주 벚꽃축제 서울 윤중로 등외 지자체마다 벚꽃을 많이 심어 어디서나 벚꽃을 볼 수 있다.현재 전국에 벚나무가 많아 봄에 가장 많이 보는 꽃이기도하다.
*속설로 조선시대 과거 급제 하면 관모 에 닥종이로 만든 어사화를 꼽아 주는데
이는 능수벚꽃을 보고 만들었다고 하는 속설이 있다 .

∙ 조회 100

댓글 2
3

새아침바버샵
9756
해운대구 반여동

오늘 능수벚꽃 보고왔는데 주말쯤 활짝 필거 같아요
넘 아름답고 예뻐요~~
동백역 근처 새도로

새아침바버샵
새아침바버샵
해운대구 반여동
작성자

부산거리 벚꽃은 2~3일 이상 지나야 필것으로 예상됩니다


지금 당근 앱을 다운로드하고
따뜻한 동네생활을 경험해보세요!